정치경제사회/문화복지교육보육여성지역건강/안전/소방인터뷰연예스포츠환경사설/칼럼IT/전자/자동차관광
전체기사보기
편집  2022.01.19 [20:22]
연예
가수
배우
탤런트
개그맨
기타
개인정보취급방침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HOME > 연예 > 배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혜자-고두심, ‘우리들의 블루스’ 명품 라인업 완성! 연기神들의 시너지 ‘기대’
 
정광진 기사입력  2021/11/19 [12:49]

배우 김혜자,고두심이‘우리들의 블루스’명품 라인업을 완성한다.

2022년 최고의 기대작 ‘우리들의 블루스’(극본 노희경/연출 김규태/기획 스튜디오드래곤/제작 지티스트)는 인생의 끝자락 혹은 절정,시작에 서 있는 모든 삶에 대한 응원을 담은 옴니버스 드라마다.따뜻하고 생동감 넘치는 제주,차고 거친 바다를 배경으로 다양한 인물들의 시고 달고 쓰고 떫은 인생 이야기를 담는다.

노희경 작가와 김규태 감독의 신작으로도 알려진‘우리들의 블루스’는 앞서 이병헌,신민아,차승원,이정은,한지민,김우빈,엄정화 등7인 배우의 화려한 캐스팅 소식을 전하며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여기서 끝이 아니다.명실상부한 국민배우 김혜자,고두심이 가세해 명품 라인업을 완성한다.

살아있는 모든 인생을 노래하는 드라마인 만큼,김혜자와 고두심은‘우리들의 블루스’속 각자의 인생 이야기를 드라마에 찬란하게 채운다.특히 노희경 작가와는 드라마‘디어 마이 프렌즈’를 통해서도 인연을 맺은 두 배우는 작품의 기획의도,신뢰를 바탕으로 출연을 확정했다는 후문.또 두 배우는 극중 오랜 정을 쌓아온 친구로 등장할 예정으로,연기 시너지도 기대하게 만든다.

김혜자는 남은 인생을 조용히 살아가고 싶은 강옥동 역을 맡아,극중 이병헌(이동석 역)과 애증의 모자 관계를 그린다.강옥동은 남들 눈에는 순해 보여도 아들에게는 살갑지 않은 무뚝뚝한 엄마다.세월이 흐를수록 더 깊은 연기의 맛을 보여주고 있는 김혜자는 드라마‘눈이 부시게’이후 오랜만에 작품을 선택했다.이번엔 어떤 삶의 얼굴을 보여줄지,연기로 감동을 줄지 관심을 높인다.

고두심은60년 넘게 물질을 한 상군 해녀 현춘희로 분한다.어느 날 며느리가2주간 봐 달라며 덜컥 맡기고 간 유치원생 손녀와의 어색한 동거 이야기를 푼다.다양한 엄마의 모습을 보여줬던 고두심은 이번엔 일곱살 손녀와의 낯선 케미로 눈길을 사로잡는다.무엇보다 고두심은 제주를 대표하는 배우인 만큼,제주인들의 삶에 녹아든 생활 연기로 드라마의 몰입도를 높일 전망이다.

연기라면 더 이상 설명이 필요 없는 김혜자,고두심의 존재는‘우리들의 블루스’를 벌써부터 묵직하게 채운다.뿐만 아니라 이러한 역대급 캐스팅을 가능하게 한 옴니버스 드라마‘우리들의 블루스’향한 기대감과 궁금증도 커지고 있다.더할 나위 없이 완벽한 캐스팅으로 웰메이드 작품 탄생을 예고한‘우리들의 블루스’가 더욱 기다려진다.

한편,‘우리들의 블루스’는 본격 제작에 들어가 제주에서 로케이션 촬영을 진행 중이다.프리미엄 스토리텔러 그룹 스튜디오드래곤이 기획을,‘괜찮아,사랑이야’,‘디어 마이 프렌즈’,‘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라이브(Live)’,‘왕이 된 남자’,‘호텔 델루나’,‘갯마을 차차차’ 등 수많은 히트작을 선보인 지티스트가 제작을 맡았다.‘우리들의 블루스’는2022년 방영될 예정이며,편성 플랫폼은 논의 중이다.

사진제공=지티스트(‘디어 마이 프렌즈’포스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공감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1/11/19 [12:49]  최종편집: ⓒ welfare-education-news.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檢, 김용희 약식기소…위계에 의한 회계관리 관련 업무방해 1 / 정광진
檢, 김용희 약식기소…위계에 의한 선거 관리 관련 업무방해 2 / 정광진
정치자금법, 횡령, 업무방해 등 ‘김용희 전회장’ 기소 및 1심 판결로 ‘회원에서 제명해야’ / 정광진
보육교직원 등의 처우 및 지위 향상을 위한 법률안 만들어야 / 정광진
5일부터 첫만남이용권·영아수당 ‘복지로·정부24’ 통해 신청 / 정광진
(속보) 檢, 김용희 약식기소…위계에 의한 업무방해 / 정광진
경남도교육감 선거 중도·보수 후보 단일화 미뤄져(3월23일 출마 예정자 논의) / 정광진
즐거운 크리스마스 되세요!!! / 정광진
《오영수 배우》 골든글로브상 수상 / 이동한 논설위원
하동군, '상큼한 봄의 향기' 취나물 출하 시작 / 정광진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ㅣ본사(발행소) : 하동군 적량면 중도길 158 ㅣ 대표전화 :010-2882-4476 ㅣ전화:055-884-4474 ㅣ팩스:055-884-4474ㅣ

|명칭: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경남 아00139 | 등록일. 발행일 : 2011. 5.12 | 발행인·편집인 : 정광진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광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