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사회/문화복지교육보육여성지역건강/안전/소방인터뷰연예스포츠환경사설/칼럼IT/전자/자동차관광
전체기사보기
편집  2020.07.08 [19:07]
정치
국제
국내
지방자치
지방의회
개인정보취급방침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HOME > 정치 > 국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황교안대표 박근혜전 대통령의 옥중서신 -감명깊게 잘받들어 이행하겠다 약속
 
보도국 기사입력  2020/03/05 [11:29]

황교안대표도 (가운데 빵강색 목도리를 한 남자 마스크를 사려고 서울역 한 약국 앞에 줄을 서있다.

(C) 박상종


미래통합당 황교안 대표가 5일 박근혜 전 대통령의 전날 ‘옥중 메시지’를 언급하며 “역사적 터닝포인트가 돼야 할 총선을 40여일 앞두고 전해진 천금 같은 말씀이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박 전 대통령은 전날 유영하 변호사를 통해 “거대 야당을 중심으로 통합하라”고 밝힌 바 있다.

황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자유민주세력의 필승을 염원하는 모든 국민에게 반가운 선물이었다. 정권 심판이라는 대의 앞에서 결코 분열해선 안 된다는 메시지는 다시 한 번 통합의 중요성을 상기시켜준다”며 이같이 밝혔다. 황 대표는 이어 “오직 통합만이 승리로 가는 길이다. 미처 이루지 못한 통합의 남은 과제들을 끝까지 확실하게 챙겨나가겠다”고 말했다. 우리공화당와 자유통일당이 합해 만든 자유공화당 등 ‘태극기 세력’과의 통합을 시사한 것이다.

황 대표는 코로나19가 확산되고 있는 대구에서 봉사 활동을 하고 있는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를 칭찬하기도 했다. 그는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의 활동 모습에 감명을 받았다”라며 “우선 대구시당, 경북도당부터 자원봉사 지원단을 구성해 현장 지원에 나서길 바란다. 코로나 진료비도 크게 감면되도록 하겠다. 헌혈이 가능한 모든 인원이 헌혈에 나서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또 마스크를 사기 위해서 5시간 줄을 섰다면서 “어쩌다 이 나라가 국민이 편하게 마스크 한 장 못 사는 나라가 됐는지 자괴감이 든다”고 말했다. 경향신문



원본 기사 보기:뉴욕시티앤방송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03/05 [11:29]  최종편집: ⓒ welfare-education-news.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속보) 김용희 전 한어총회장, 재판 2020년 7월 13일(월) / 정광진
한어총'윤서체' 관련 업체로부터 수천만 원 리베이트 받았나요? / 정광진발행인
'어린이집 보육교직원 정년제도입 부당' / 정광진발행인
한국어린이집총연합회, 2016년 전국보육인대회 성료 / 정광진발행인
한국어린이집총연합회, 2020년도 정기총회 개최 / 정광진
김용희 한어총회장, 이상수, 현승용 외3인에게 손해배상청구한 소송 기각 / 정광진발행인
"힘내라 대구"…광주 법인어린이집 원장들 손수 만든 마스크 1000개 대구시 기증 / 정광진발행인
정경심 구속, 법원 “범죄 혐의 소명”...檢, 조국 곧 조사 / 김두용 기자
정부가 전국 어린이집 휴원을 오는 22일까지 연장 / 정광진발행인
보육을 빛낸 사람들(1), 평생을 다 바친 아이사랑, 부산 대연어린이집 주효진 원장 / 윤덕남 기자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ㅣ본사(발행소) : 하동군 적량면 중도길 158 ㅣ 대표전화 :010-2882-4476 ㅣ전화:055-884-4474 ㅣ팩스:055-884-4474ㅣ

|명칭: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경남 아00139 | 등록일. 발행일 : 2011. 5.12 | 발행인·편집인 : 정광진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광진 |